로고

미래에셋 Global X, 미국 현지 총 운용자산 500억 달러 돌파

이명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7/09 [23:08]

미래에셋 Global X, 미국 현지 총 운용자산 500억 달러 돌파

이명숙 기자 | 입력 : 2024/07/09 [23:08]
본문이미지

▲ 미국 뉴욕증권거래소(NYSE)에 게재된 글로벌엑스 운용자산 500억 달러 돌파 기념 이미지(사진 : 미래에셋)    

 

[시사앤피플] 이명숙 기자 = 미래에셋자산운용은 미국 ETF 운용 자회사 Global X(글로벌엑스)의 총 운용자산(AUM) 500억 달러를 돌파했다고 9일 밝혔다.

 

 

 

 

 

글로벌엑스는 8일 기준 미국 현지에서 93개의 ETF를 운용하고 있다총 운용자산은 503억 달러(원화 기준 69 6천억원)미국 현지 ETF 운용사 중 13위다.

 

 

 

 

 

글로벌엑스는 2018년 미래에셋그룹 박현주 회장(GSO)이 인수한 미국 ETF 운용사다인수 당시 100억 달러 수준이었던 운용자산은 2020년말 209억 달러, 2023년말 425억 달러로 증가했다올 들어 6개월여만에 70억 달러 이상 증가해 500억 달러를 돌파했다.

 

 

 

 

 

2008년 설립된 글로벌엑스는 설립 초기부터 차별화된 상품들을 선보이며 미국 현지 투자자들에게 ‘혁신적 ETF 선두주자’로 평가받고 있다인공지능과 인프라 개발 등 혁신 선도 기업에 투자하는 테마형 상품과 커버드콜 전략으로 대표되는 인컴형 상품 등이 대표적이다.

 

 

 

 

 

특히 ‘Global X Nasdaq 100 Covered Call(QYLD US)’는 순자산 약 83억 달러의 미국 대표 커버드콜 ETFQYLD’ 등 글로벌엑스의 커버드콜 ETF 시리즈는 16총 순자산 규모 129억 달러에 달한다Global X U.S. Infrastructure Development(PAVE US)’는 미국 인프라 건설과 관련된 원자재중장비건설업디지털 인프라 기업에 투자하는 글로벌엑스의 대표 테마형 ETF투자자들의 꾸준한 관심 속에 순자산 약 73억 달러 규모로 성장했다.

 

 

 

 

 

앞서 지난 4월 글로벌엑스는 라이언 오코너(Ryan OConnor) 신임 CEO를 선임하며 ‘글로벌 Top Tier ETF Provider’로 도약하기 위한 ‘글로벌엑스 2.0 시대’를 시작했다라이언 오코너 CEO는 이번 500억 달러 돌파를 기념하며 “글로벌엑스는 투자자들에게 지속적으로 차별화된 상품을 선보여왔다”며 “이러한 차별화된 상품 라인업을 바탕으로 앞으로 운용자산 1,000억 달러그 이상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투자를 아끼지 않을 것이고미래에셋 그룹 및 계열사들과 협력해 앞으로도 미국뿐 아니라 글로벌 시장을 적극 공략하겠다”고 전했다.

 

 

 

 

 

미래에셋자산운용 혁신/글로벌경영부문 총괄 대표 김영환 사장은 “미래에셋자산운용은 글로벌 ETF 시장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기반으로 미국을 넘어 글로벌 곳곳에서 유의미한 성과를 만들어내고 있다”며 “앞으로도 글로벌엑스의 브랜드 가치를 강화하고 새로운 혁신 성장을 위한 전략적인 비즈니스를 펼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미래에셋자산운용 글로벌 ETF 총 순자산은 6월말 기준 1,270억 달러(175조원)이는 현재 국내 전체 ETF 시장(156조원)보다 큰 규모다호주 Global X Australia(글로벌엑스 오스트레일리아)의 총 운용자산은 50억 달러를 돌파했으며Global X EU(글로벌엑스 유럽)’과 ‘미래에셋자산운용 인도법인’도 10억 달러를 넘어서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Horizons ETFs’에서 ‘Global X’로 새롭게 출범한 ‘Global X Canada(글로벌엑스 캐나다)’도 총 운용자산 250억 달러로캐나다 ETF 시장의 변화를 주도하고 있다.

 

 

 

 

이명숙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